시사

시사 > 전체기사

S&T그룹, ‘신형화기’ 중동 방위산업전시회에서 호평


S&T그룹의 주력 방위산업체인 S&T모티브와 S&T중공업이 개발한 신형 무기가 중동지역 최대 방위산업전시회에서 이목을 끌고 있다.

S&T그룹은 21~25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국립 전시센터에서 개최한 방위산업전시회(UAE IDEX 2021)에 통합전시관을 만들고, 한국군에 공급하는 최신무기를 공개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국내 ‘DX 코리아’ 방산 전시회에서는 공개된 적이 있는 무기들이지만, 글로벌 시장에서 공개한 것은 대부분 이번이 처음이다.

우선 소구경화기 전문업체인 S&T모티브는 최근 개발에 성공한 5.56㎜ K15 시리즈와 7.62㎜ K-12 시리즈를 전시했다. 특히 7.62㎜ 기관총은 승무원형, 보병형, 공축형 등 다양한 제품으로 확장할 수 있는 점에서 참관자들의 큰 주목을 받았다.

아울러 S&T모티브 독자기술로 개발한 미국 돌격소총 방식의 AR(Assult Rifle) 계열 소총(STC-16)과 기관단총(STSM-21)도 선보였다.

S&T중공업의 경우 120㎜ 박격포 체계를 처음으로 세계 시장에 내놨다. 120㎜ 박격포 체계는 기존 한국군이 사용하던 4.2인치 박격포를 대체하기 위해 독자기술로 개발한 신제품이다.

S&T그룹 관계자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개최국인 UAE를 비롯한 중동국가, 유럽, 북미, 아시아, 아프리카 등 총 34개국의 방산 관계자들과 적극적인 수출 협의가 이뤄졌다”고 했다.

한편 S&T그룹은 올해부터 세계시장 공략을 목표로, 적극적인 해외마케팅을 펼치는 등 수출길 개척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