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고민정, 주호영 향해 “대통령 탄핵? 이성 찾아라” 일침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시스

고민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문재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을 ‘선거 개입’이라며 탄핵을 주장한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를 향해 “부디 이성을 찾으시길 바란다. 책임 있는 제1야당이라면 선거에 앞서 국정을 살피시길 간곡히 당부드린다”고 일침했다.

고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리고 “오늘 아침 주 원내대표가 엠바고를 어기면서까지 대통령 일정을 공개하며 한 말이 ‘대통령 탄핵’이다.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를 위한 대통령의 부산 방문이 도대체 어떻게 선거 개입이 될 수 있으며 탄핵사유에 해당하나”라며 이같이 말했다.

고 의원은 “주 원내대표와 국민의힘은 코로나19 위기극복과 경제활력 회복을 위한 모든 노력을 선거운동으로 보는 듯하다”며 “선거철에도 흔들림 없이 계속 이어져야 하는 것이 국정운영이라는 사실을 정녕 모르나. 대통령은 선거철만 되면 국정운영도 하지 말아야 하는지 묻고 싶다”고 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부산신항 다목적 부두에 위치한 해양대학교 실습선 선상에서 열린 '동남권 메가시티 구축 전략 보고'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어 “아무리 선거가 중요하다지만 사실상의 국정운영 포기를 요구하며 탄핵 협박을 일삼는 것은 명백한 횡포”라고 일침을 날렸다.

고 의원은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틈만 나면 탄핵을 입에 올리고 있다. 작년 4·15 총선 전에도 당시 심재철 미래통합당 원내대표는 탄핵을 운운했고 결과는 총선 참패였다”고 지적했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 연합뉴스

앞서 주 원내대표는 전날 오전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문 대통령의 부산 방문을 두고 “재난지원금 공세에도 마음이 놓이지 않았는지 가덕도, 동남권 메가시티로 민주당 지원 선거운동에 나서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노골적 선거개입은 탄핵사유에 해당한다”며 “우리 당은 선거법 위반 여부에 대한 검토에 들어갈 것”이라고 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