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연예

BTS ‘BE’ 새로운 버전으로 美 ‘빌보드 200’ 순위↑ 7위

'BE(Deluxe Edition)' 콘셉트 포토/빅히트 엔터테인먼트 제공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11월 발매한 ‘BE’가 새로운 버전 발표로 미국 ‘빌보드 200’ 상위권에 다시 진입했다.

빌보드는 28일(현지시간) 예고 기사에서 방탄소년단의 ‘BE’ 앨범이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7위를 차지했다고 발표했다. 전주 해당 차트 74위를 기록한 ‘BE’는 최근 ‘에센셜 에디션(Essential Edition)’이 발매되면서 순위가 크게 올랐다. 닐슨뮤직 데이터에 따르면 에센셜 에디션 발매 첫 주인 지난달 19~25일 ‘BE’ 음반 판매는 전주 대비 888% 급증한 2만8000장을 기록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11월 ‘BE’ ‘디럭스 에디션(Deluxe Edition)’ 발매 직후 빌보드 200에 1위로 첫 선을 보였다.

앞서 에센셜 에디션 발매로 일본 오리콘 차트에서도 좋은 성적을 기록했다. 지난달 19일 일본 오리콘 최신 차트에서 방탄소년단의 ‘BE’는 9만2111장의 앨범이 판매되면서 ‘오리콘 데일리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디럭스 에디션’ 발매 이후인 같은 해 12월 7일 주간 앨범 랭킹 정상에 오른 후 2개월여 만에 다시 오리콘 차트 정상에 오른 것이다.

국내에서도 인기가 지속되고 있다. 1일 가온차트에 따르면 ‘BE’는 2월 가온 리테일 앨범 차트 1위를 차지했다. 주간 리테일 앨범 차트에서도 1위를 차지해 2주 연속 1위를 유지했다.

에센셜 에디션은 빌보드 핫100 1위와 그래미 어워즈 후보 등재라는 새 역사를 일군 전 세계 팬들에게 방탄소년단이 보답하는 마음을 담아 지난달 19일 선보인 앨범이다. 타이틀 곡 ‘라이프 고즈 온’을 비롯해 ‘내 방을 여행하는 방법’ ‘다이너마이트’ 등 디럭스 에디션과 곡은 동일하되 일부 구성품이 달라졌다.

김현길 기자 hgkim@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