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의정부시, ‘제102주년 3·1절 기념’ 참배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선열의 숭고한 희생 절대 잊어서는 안 될 것”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에서 참배하는 안병용 의정부시장. 의정부시 제공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에 참석한 안병용 의정부시장. 의정부시 제공


경기 의정부시는 1일 제102주년 3·1절을 맞아 의정부 역전근린공원 3·1운동기념비 앞에서 참배 행사를 가졌다.

이날 참배는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뜻을 기리기 위해 안병용 의정부시장을 비롯한 의정부시 보훈단체장, 광복회 의정부시지회 임원, 시청 간부 공무원 등 16여명이 참여했다.

시는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을 위해 올해 개최 예정이었던 제102주년 3·1절 기념식을 취소하고, 3·1절의 민족사적 의미를 기억하기 위해 호국영령과 순국선열에 대한 헌화와 참배로 대신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3·1절 기념행사는 축소됐지만 독립을 위해 목숨을 바친 선열의 숭고한 희생을 절대 잊어서는 안 될 것”이라고 강조하며 “시민과 함께 3.1정신을 되새기고 본받아, 코로나19의 지역 감염 전파를 차단하고 어려운 지역경제 살리기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의정부=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