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진천 오리 가공업체서 코로나19 확진 11명 추가

뉴시스

충북 진천의 가금류 가공공장에서 밤새 코로나19 확진자 11명이 추가 발생했다.

2일 진천군에 따르면 이 공장에서 일하는 외국인 근로자 10명과 한국인 근로자 1명이 전날 오후 11시3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연령대를 보면 20대 7명, 30대 1명, 40대 2명, 60대 1명이다.

진천군보건소는 확진자가 발생한 이 공장의 같은 생산라인 근무자 48명을 대상으로 진단검사를 하는 과정에서 추가 확진자를 찾아냈다. 진천군 누적 확진자는 232명으로 늘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