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검찰 직접수사권 폐지 찬반 팽팽…이념별 차이 극명

‘찬성’ 41.2% vs ‘반대’ 49.7%


검찰의 직접수사권 폐지에 대한 여론이 팽팽하게 갈리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념별, 지지 정당별 찬반이 극명하게 갈렸다.

리얼미터가 오마이뉴스 의뢰로 2일 전국 만 18세 이상 500명에게 설문 조사한 결과 ‘찬성한다’는 응답이 41.2%(매우 찬성 27.0%, 어느 정도 찬성 14.2%), ‘반대한다’는 응답은 49.7%(매우 반대 35.8%, 어느 정도 반대 13.9%)로 나타났다. ‘잘 모르겠다’는 응답은 9.2%였다.

이념성향별로 찬반 비율 차이는 극명했다. 보수성향자에서는 ‘찬성’ 20.0% vs ‘반대’ 66.4%로 반대가 많았고, 진보성향자에서는 ‘찬성’ 65.6% vs ‘반대’ 25.6%로 찬성이 많아 결과가 대비됐다. 중도성향자에서는 ‘찬성’ 38.3% vs ‘반대’ 58.5%로 반대가 우세했다.

지지하는 정당별로도 찬반이 갈렸다. 더불어민주당 지지자 중 81.8%는 ‘찬성한다’라고 응답했지만, 국민의힘 지지자 79.6%는 ‘반대한다’라고 응답했다. 무당층에서는 ‘찬성’ 30.8% vs ‘반대’ 46.5%로 반대가 우세했지만, 동시에 ‘잘 모르겠다’란 응답이 22.7%로 집계됐다.

권역별로도 찬반 비율이 다르게 나타났다. 대구·경북(찬성 19.6% vs 반대 73.0%)과 대전·세종·충청(37.0% vs 61.6%), 부산·울산·경남(38.5% vs 52.0%)에서는 ‘반대한다’라는 응답이 우세하게 나타났다.

반면 광주·전라에서는 ‘찬성’ 60.9% vs ‘반대’ 39.1%로 상반된 결과를 보였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홍영표 “윤 총장, 검찰개혁 직 걸어도 막을 수 없다”
윤 총장 오늘 대구고검 방문…‘중수청’ 반대 발언 촉각
윤석열 방문 소식에 대구지검 앞 쌓인 화환 ‘사랑합니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