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혈압 저하·무력감…경기서 전국 첫 백신 중증 이상반응 2건

사진=연합뉴스

지난달 26일 코로나19 백신 접종이 시작된 이후 처음으로 중증 이상반응 사례가 보고됐다.

3일 경기도에 따르면 코로나19 백신 접종 닷새째인 지난 2일 경기도에서 중증 이상반응 신고 2건이 접수됐다.

경기도 보건 당국 관계자는 “도내 요양병원 2곳에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받은 50대 남성 1명과 60대 남성 1명이 접종 후 혈압 저하, 전신 무력감 증세가 확인돼 현장 조치 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으며 현재는 호전된 상태”라고 밝혔다.

이상 반응이 보고된 두 남성은 모두 기저질환이 있는 요양병원 입원 환자로 파악됐다.

50대 남성은 고혈압과 당뇨를, 60대 남성은 뇌혈관 질환 병력이 있다고 경기도 보건 당국은 전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도 신속대응팀의 역학조사 최종 결과가 아직 나오지 않았는데 지금까지 증상 등으로 봐서 두 사례의 경우 아나필락시스 관련성은 적은 것으로 보고 있다”고 말했다.

백신 접종 후 가장 우려되는 부작용은 쇼크, 호흡곤란, 의식소실, 입술·입안의 부종 등을 동반하는 아나필락시스다.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 결과 화이자 백신 접종군은 100만명당 11.1명, 모더나 접종군은 100만명당 2.4명꼴로 발생했으며 아스트라제네카 임상에서는 1건도 발생하지 않았다.

아나필락시스는 보통 접종 이후 30분 이내에 발생하기 때문에 당국은 주사를 맞은 후 30분 정도는 접종 기관에서 머물렀다가 귀가하도록 안내하고 있다.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접종 개시 이후 2일까지 코로나19 백신 이상 반응 신고는 156건으로, 모두 예방접종 후 흔하게 나타날 수 있는 경증 사례로 확인된 바 있다.

박상은 기자 pse0212@kmib.co.kr

경기서 AZ 백신 접종 중증이상 첫 사례 신고돼
[속보] 고양에서 AZ 접종한 기저질환 요양환자 사망
정은경 “코로나19 예방접종 후 사망 사례 2건 보고”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