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세계 팝 문화 체험하는 서울 코믹콘 8월 열린다

글로벌 팝 컬쳐 페스티벌 ‘2021 서울 코믹콘’ 8월 19일부터 22일까지 코엑스서 개최


세계 대중문화를 아우르는 글로벌 팝 컬처 페스티벌인 ‘2021 서울 코믹콘’이 8월 19일부터 22일까지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축제가 열리지 않아 올해 코믹콘 개최에 더 큰 노력을 기울였다.

코믹콘은 만화, 영화, 애니메이션, 게임, 피규어, 코스튬플레이 등 세계적인 팝 컬처를 체험할 수 있는 글로벌 문화 페스티벌이다. 뉴욕, 파리, 싱가포르 등 전 세계 주요 도시 30여 곳에서 진행됐고 서울에서는 2017년 처음 개최돼 올해 4회째다. 조직위원회는 이번 서울 코믹콘에 국내외 150여개 기업과 4만여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번 행사를 통해 국내외 글로벌 콘텐츠와 플랫폼, 만화, 웹툰, 일러스트레이션, 게임, 하드웨어까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제품과 서비스를 만날 수 있다. 특히 스페셜 이벤트인 ‘월드 오브 캐릭터’를 향한 관심이 높다. 만화, 영화, 게임 등 세계 각국의 인기 캐릭터와 각 나라를 대표하는 캐릭터를 한데 모았다.

최강의 코스튬 플레이어를 뽑는 ‘얼티밋 코스플레이 배틀(UCB)’, 모든 게이머가 참여 가능한 랜덤 토너먼트 형식의 ‘OGT(오픈 게임 토너먼트)’, 전 세계 유명 스타들과 온라인으로 신작 개봉 영화 트레일러를 볼 수 있는 ‘원더 아레나’ 등도 마련된다.

서울 코믹콘 조직위원회 관계자는 “지난해는 코로나19로 아쉽게 행사 개최가 연기됐지만, 올해에는 알찬 행사가 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지난해 OTT, 웹툰, 게임 등 다양한 콘텐츠가 세계 대중문화의 핵심 산업으로 부상한 만큼, 올해도 글로벌 시장에서 팝 컬처의 다양성을 넓힐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민지 기자 pm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