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軍 코로나 백신 접종 시작…군 병원 의료진 2400명

국방부 제공

국방부는 3일 국군양주병원을 시작으로 16개 군 병원에서 코로나19 백신 예방 접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주한미군에서 복무하는 한국군 병사인 카투사 일부를 제외하고는 군내 첫 코로나19 백신 접종이다.

접종 대상은 군 병원에 종사하는 의사, 간호사, 약사, 의료기사 등 보건 의료인 2400여명이다. 이들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이나 화이자 백신 중 하나를 맞게 된다.

2분기에는 사단급 의무대를 대상으로 접종을 시행한다. 이후엔 보건 당국의 접종 계획과 군내 우선순위에 따라 일반 장병도 순차적으로 접종할 예정이라고 국방부는 설명했다.

서욱 국방부 장관은 “군내 코로나19 예방 접종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할 것”이라며 “백신 접종으로 자칫 느슨해질 수 있는 군내 방역에 대한 긴장도 늦추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