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김윤상 SBS 아나운서 음주운전 입건…주차장벽 들이받아

채혈검사 요구해 국과수 분석 의뢰

김윤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SBS 김윤상(33·사진) 아나운서가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김 아나운서는 4일 오전 3시쯤 서울 용산구의 주상복합 주차장에서 술에 취해 승용차를 몰다가 주차장 벽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 용산경찰서에서 조사를 받고 있다.

다친 사람은 없었으나 주차장 벽면 소화전이 파손됐다. 사고 직후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08% 이상으로 측정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김 아나운서가 채혈 검사를 요구해 경찰은 혈액을 채취한 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분석을 의뢰했다.

김윤상 아나운서 인스타그램

경찰 관계자는 “심야 조사는 원칙적으로 금지라 귀가 조치했다”며 “채혈 검사 결과가 나오면 그에 따라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황금주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