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오세훈, 나경원 꺾고 본선행 티켓


국민의힘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후보로 오세훈 전 서울시장이 선출됐다. 오 후보는 41.64%의 득표율로 나경원(36.31%), 조은희(16.47%), 오신환(10.39%) 후보를 눌렀다. 오 후보는 수락 연설에서 “지난 10년 동안 많이 죄송했다. 격려해주시는 시민을 뵐 때면 더 크게 다가오는 죄책감, 책임감을 가슴에 켜켜이 쌓으며 용서를 받을 수 있는 날을 준비해왔다”라며“이 결과가 결코 즐겁고 행복한 결과가 아니라, 격려와 함께 더 매섭게 질책하시는 그런 신뢰를 보내주신 거라고 받아들인다”라고 말했다.

오 후보는 경쟁자였던 나경원 경선 후보에게는 “어려운 상대를 만나 스스로 돌아보고 좀 더 치열해져야겠다 다짐하는 계기를 만들어준 좋은 맞수” 라고 높이 평가했다.
한편, 나 후보는 경선 결과에 대해 “승복한다"라면서 "우리 당의 승리를 위해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지원을 약속했다.

최종학 선임기자 choijh@kmib.co.kr

[속보] 오세훈·박형준, 국민의힘 최종 서울·부산시장 후보 선출
국민의힘, 오늘 서울시장 최종후보 발표…安 단일화 주목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