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윤석열, 오후 2시 거취 입장발표…사퇴 가능성

윤석열 검찰총장이 3일 오후 대구 수성구 대구고검·지검에서 간담회를 마치고 청사를 나서고 있다. 뉴시스

윤석열 검찰총장이 4일 자신의 사퇴설과 관련한 입장을 직접 밝힐 예정이다.

대검찰청은 이날 공지를 하고 “윤 총장이 오늘 오후 2시 대검 현관에서 입장 표명을 할 것”이라며 “내용은 윤 총장이 직접 준비하고 있어 현재로서는 확인할 수 없다”고 밝혔다.

국민일보와의 단독 인터뷰를 시작으로 전날 대구고검·지검 방문에서도 여권의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신설 추진을 맹비난한 윤 총장은 최근 주변에 사의 표명의 뜻을 내비친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 관련해 윤 총장은 “내가 총장직을 지키고 있어서 중수청을 도입해 국가 형사사법 시스템을 망가뜨리려고 하는 것 같다”며 “내가 그만둬야 멈추는 것 아니냐”고 주변에 말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윤 총장은 이날 오전 반차 휴가를 내고 자신의 향후 거취를 놓고 고심했다고 한다.

박세환 기자 foryou@kmib.co.kr

靑 “윤석열 사퇴설 관련 입장, 필요하면 오후에 밝힐 것”
“윤석열 총장 이르면 오늘 사의 표명할 듯”…오전 휴가
홍준표 “윤석열 사표, 잘못된 결단…정면 돌파하라”
[속보] 정세균 “윤석열 사의, 대단히 유감”
[속보] 문 대통령, 윤석열 검찰총장 사의 수용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