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제네시스 G80, 자동차기자협회 선정 ‘2021 올해의 차’

제네시스 G80

제네시스 G80가 한국자동차기자협회가 뽑은 ‘2021 올해의 차(Car of the Year)’에 선정됐다.

협회는 지난달 18일 한국교통안전공단 자동차안전연구원에서 열린 최종 심사에서 제네시스 G80가 종합 만족도 부문에서 83.88점(100점 만점)을 받아 2021 올해의 차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G80는 10개 브랜드 21종의 신차와 경쟁 끝에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2021 올해의 이노베이션에는 기아 쏘렌토에 적용된 다중충돌방지 자동제동 시스템이 선정됐다. 올해의 수입차는 BMW 뉴 5시리즈, 올해의 SUV는 기아 쏘렌토, 올해의 유틸리티는 기아 카니발이 차지했다. 올해의 디자인과 퍼포먼스에는 포르쉐 타이칸이 2관왕에 올랐고, 올해의 그린카는 아우디 e-트론이 거머쥐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