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한국자동차기자협회, 2020 자동차인 4개 부문 수상자 발표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4일 ‘2020 자동차인 시상식’을 열고 4개 부문 수상자를 발표했다.

‘2020 자동차인’은 협회 소속 회원사가 지난해 자동차 산업 및 홍보 분야에서 활동하며 자동차 산업 발전에 공헌이 큰 개인 또는 단체를 추천하고, 추천한 후보를 대상으로 기자협회 집행임원, 이사회, 고문단 등 17명의 심사위원이 2차 투표를 통해 최종 선정했다.

현대차그룹 김세훈 부사장

‘2020 자동차인’ 산업부문 혁신상은 김세훈 현대차그룹 부사장이 수상했다. 김 부사장은 연료전지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미래 전동화 비즈니스의 선도적 경쟁력 향상을 담당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국자동차연구원 이항구 연구위원

산업부문 공로상은 오랜 기간 자동차 산업 분야를 연구한 이항구 한국자동차연구원 연구위원이 수상했다.

쌍용자동차 곽용섭 홍보팀장

홍보부문에선 언론과의 원활한 관계를 형성하며 탁월한 업무 역량을 인정받은 쌍용자동차 곽용섭 홍보팀장(인하우스 부문)과 볼보 브랜드 홍보를 전문적으로 담당한 양재익 프레인글로벌 부장(홍보대행사 부문)이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프레인글로벌 양재익 부장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