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속보] 398명 신규확진…사흘만에 400명 밑돌아

인천국제공항에서 방역복을 입은 해외 입국자들이 임시 격리시설로 향하고 있다. 연합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사흘 만에 400명 아래로 떨어졌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5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398명 늘어 누적 9만1638명이라고 밝혔다. 전날 424명보다 26명 줄었고, 지난 2일 344명 이후 사흘 만에 400명 아래로 떨어졌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 경로를 보면 지역 발생이 381명, 해외유입이 17명이다. 경기 173명, 서울 129명, 부산 20명, 충북 19명, 인천 13명 등이다.

신규 확진자는 올해 들어 설 연휴 직후 집단감염 여파로 600명대까지 급증했다가 다시 내려와 최근에는 300~400명대를 오르내리고 있다.

최근 1주일(2월 27일∼3월 5일)간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415명, 355명, 355명, 344명, 444명, 424명, 398명이다. 이 기간 300명대가 4번, 400명대가 3번이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