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서울시에서도 코로나 백신 접종 후 첫 사망자 발생

60대 남성, 요양병원 입원 환자…아스트라제네카 접종 54시간 경과 후 숨져

서울시청 전경

서울시에서 코로나19 백신 접종 후 사망한 사례가 처음으로 발생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예방 접종 후 1건의 사망사례가 신고돼 현재 역학조사 중이며, 피해조사반을 보내 인과성을 평가할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사망자는 60대 남자로 요양병원 입원환자다. 지난 2일 오후 2시쯤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접종한 후 54시간이 지난 4일 오후 8시 30분쯤 사망했으며 5일 0시 이후에 신고됐다. 기저질환 여부는 확인되지 않았다.

시는 현재 해당 건에 대해 자치구와 함께 역학조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5일 오후에 서울시, 질병관리청, 민간전문가와 역학조사관 등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 신속대응팀’ 회의를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다. 질병관리청은 추가적으로 의무기록 조사 및 분석 후 질병청 피해조사반 검토 등을 통해 예방접종과의 연관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김재중 선임기자 jjkim@kmib.co.kr

코로나19 백신 맞은 김천 50대 쓰러져…병원서 치료중
일주일간 22만5853명 백신 접종 …이상반응 신고 0.7%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