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소속사 없다던 양지은 김성주와 한솥밥?…사전 계약 논란


TV조선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미스트롯2’에서 우승한 양지은이 ‘미스트롯2’ MC 김성주의 소속사와 사전 계약을 맺었다는 의혹이 제기돼 논란이 일고 있다. 학교폭력 논란으로 하차한 진달래를 대신해 극적으로 합류했던 양지은은 소속사 없이 힘들게 올라왔다는 점에서 시청자들의 응원을 받았다.

지난 5일 유튜브 채널 ‘연예 뒤통령이진호’에는 ‘미스트롯2 진 양지은 김성주와 같은 소속사였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영상엔 한 제보자가 “양지은은 지난해 4월 방송된 MBC ‘오 나의 파트너’ 이후 지금의 소속사와 계약을 맺었다”며 “이 소속사에서는 양지은의 추가 합격 당시 비행기 티켓과 호텔, 여자 매니저 등을 붙여줘 케어하게 했다”고 주장했다.

이 제보자는 “양지은이 소속사 없이 힘들게 올라온 척을 하고 있다”며 “양지은씨가 실력이 없는 것은 아니지만 소속사 가수라는 점을 이제라도 밝혔으면 한다”고 했다. 그는 또 “이 소속사에 소속된 또 다른 가수 B역시 소속사 유무를 밝히지 않고 ‘미스트롯2’에 도전했고 30위권 안에 들었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진행자 이진호는 “정말 충격적인 내용이 아닐 수 없다”며 “양지은은 그동안 방송 내내 소속사가 없다고 밝혀온 인물이다. 소속사도 빽도 없는 애 엄마가 불쌍하는 동정표와 함께 아픈 아버지를 위한 사부곡, 특히 진달래씨 하차 후 극적 합류했다는 점이 어필되면서 폭발적 지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이진호는 또 “소속사가 있다고 문제가 되는 건 아니다. 그러나 이 소속사는 ‘미스트롯’과 특별한 인연이 있는 소속사”라며 “미스트롯2 MC를 맡고 있는 김성주씨의 소속사인 장군 엔터테인먼트”라고 꼬집었다.

“대표가 양지은과의 관계를 부인하고 있지만 핵심적인 녹취 파일과 계약에 대한 구체적인 내용까지 확인한 상황”이라고 한 이진호는 “다만 제보자의 신원이 특정될까봐 공개여부는 검토 중에 있다”고 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