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뉴트리풀, 가수 에일리 ‘잔티시아’ 모델로 발탁


헬스케어 브랜드 뉴트리풀의 새얼굴이 공개됐다.

아이비엘(IBL)은 뉴트리풀 브랜드의 ‘잔티시아’ 제품 모델로 가수 에일리를 발탁했다고 8일 밝혔다.

잔티시아는 기초대사량을 400㎉ 높여주는 효과로 미국 FDA 승인을 받은 ‘잔티젠’ 성분과 탄수화물의 지방 합성을 막아주는 ‘가르시니아’ 성분을 배합해 체중 감량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제품이다.

아이비엘 측은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건강한 다이어트를 추구하는 잔티시아와 평소 건강한 아름다움으로 팬들의 사랑을 받아온 에일리의 이미지가 시너지 효과를 거둘 것이라고 판단해 모델로 선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에일리 역시 잔티시아의 첫 모델로서 행복과 자신감을 잃지 않는 건강한 다이어트를 위해 최선을 다해 활동하겠다는 입장이다.

잔티시아는 높은 고객 만족도와 재구매율로 누적 판매량 18만개를 돌파했다. 아이비엘 관계자는 “건강한 다이어트와 신체 밸런스 유지에 관심이 많은 젊은 세대들에게 인기가 높다”고 설명했다. 이에 힘입어 지난해에 이어 올해 2년 연속 여성소비자가 뽑은 프리미엄 브랜드 대상과 2021년 대한민국 소비자선호도 1위 건강기능식품(잔티젠) 부문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8년부터는 대한철인3종협회를 비롯해 서울국제마라톤대회, 동아마라톤 등 다수 운동 경기에 후원하고 있다.

한편, 에일리는 JTBC 10주년 특별기획 드라마 시지프스 OST에 참여해 ‘My Last Love’를 부르며 조수미에 이어 PART3 최강라인업에 합류하는가 하면, 광고 모델로서뿐만 아니라 다양한 유튜브 컨텐츠를 통해 대중들과 소통하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전재우 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