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 나사렛국제병원 의료진 대상 백신접종 시작


인천 연수구 소재 나사렛국제병원(이사장 이강일)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시행한 예방접종 권고 사항을 따라 8일 의료진을 대상으로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접종을 시작했다.

나사렛국제병원은 접종에 앞서 코로나 백신 접종 시 이상반응 대응 절차 등 관련 교육을 실시했다. 이재훈 응급의료센터장 접종을 시작으로 접종 동의한 직원들은 3월 12일까지 5일간 접종을 받게 된다. 접종 동의율은 95% 수준으로 대부분의 직원이 동의했다.

나사렛국제병원 이강일 이사장은 “백신 접종을 통해 직원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으면, 환자분들 역시 좀 더 안심하고 병원을 방문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모든 환자와 병원 종사자들이 백신접종을 완료할 때까지 긴장의 고삐를 놓치지 않겠다”고 말했다.

한편 나사렛국제병원은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병원 출입하는 모든 인원에 대한 체온측정, 문진표 작성, 마스크 착용 확인과 면회제한 등 환자안전을 위해 강도 높은 방역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