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박영선-김진애 ‘여론조사 방식’ 단일화 합의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서울시장 경선후보.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열린민주당과 서울시장 후보 단일화에 합의했다. 여론조사 방식으로 단일 후보를 뽑는다는 방침이다.

9일 여권 관계자에 따르면 협상을 맡은 민주당 김종민 최고위원과 열린민주당 강민정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만나 두 차례 토론을 포함한 여론조사 방식의 단일화에 합의했다. 양당은 이날 오후 3시 박영선 김진애 후보가 참석한 가운데 단일화 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박 후보와 김 후보는 TV에서 한 번, 유튜브에서 한 번 총 두 번의 토론을 한다. 이후 오는 16∼17일 단일화를 위한 여론조사를 진행한 뒤 후보 등록 첫날인 18일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열린민주당 김진애 서울시장 후보. 연합뉴스

전성필 기자 feel@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