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파주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 온·오프라인 서명운동

관 주도에서 벗어나 시민과 협력해 범시민 홍보 활동 추진


경기 파주시가 최근 이전을 발표한 경기도 공공기관을 유치하기 위해 온·오프라인을 통해 ‘파주시민 10만 서명운동’을 진행한다고 9일 밝혔다.

앞서 파주시는 지난달 26일과 이달 4일 2회에 걸쳐 도·시의원과 함께 공공기관 유치 전략을 구상하는 전략회의를 개최했다.

지난 5일에는 파주시의회에서 ‘경기도 공공기관 파주시 유치 결의안’을 채택한 것에 이어 시민의 염원을 결집하는 서명운동 추진까지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시는 경기주택도시공사,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등 공공기관의 유치 경쟁이 마무리 될 때까지 48만 시민의 공공기관 유치에 대한 뜻을 모으는 데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1, 2차 유치경쟁에서의 실패를 반면교사로 삼고 이번 3차 공공기관 이전은 반드시 성공시킨다는 강한 의지를 내보이고 있다.

이번 서명운동은 온·오프라인 동시에 진행된다. 온라인 서명은 파주시청 홈페이지 및 SNS(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의 배너링크, QR코드를 이용해 참여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서명은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경의중앙선 역사, 전통시장 등에서 진행된다.
경기도 공공기관 '파주시 유치' 온라인 서명운동 QR코드. 파주시 제공

파주시는 또한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김회광 파주시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추진단(TF)을 구성함과 동시에 서명운동, 온라인 릴레이 응원전, SNS 응원 영상 공모전 등 다양한 활동을 준비하고 있다.

오는 11일에는 도·시의원, 시민들과 함께 온라인으로 발대식을 열고 공공기관 유치 추진 전략을 전 시민과 공유하고 공공기관 유치 성공에 대한 결의를 다질 예정이다.

시민들 또한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자발적인 범시민 추진단을 꾸려 활동에 나섰으며, 이들도 서명운동을 비롯한 각종 유치 활동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그동안 관이 주도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시민과 협력해 범시민 홍보 활동을 추진할 계획”이라며 “시민과 생각을 모으고 공감대를 형성하는 등 이번 유치전을 ‘시민과 함께 이뤄가는 파주의 미래를 위한 의미 있는 움직임’으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파주=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