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보궐선거 “출근해야 하는데... 줄 길어 마음 졸여”

7일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사회복지관에 마련된 사당 제4동 제4투표소에서 시민들이 투표를 위해 줄을 서고 있다.

7일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사회복지관에 마련된 사당 제4동 제4투표소는 이른 아침 출근을 앞두고 투표를 위해 줄 선 시민들로 북적였다. 한 50대 여성은 “출근해야 하는데 오래 걸리는 것 같아 마음이 졸인다”며 지각에 대한 걱정을 토로했다.
7일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사회복지관에 마련된 사당 제4동 제4투표소에서 한 시민이 손에 신분증을 쥔 채 줄을 서고 있다.

투표소를 찾은 몇몇 시민은 신분증을 손에 쥔 채 줄을 서거나 발을 동동 구르는 등 투표를 빨리 하기 위해 서두르는 모습도 보였다.
7일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사회복지관에 마련된 사당 제4동 제4투표소에서 시민들이 투표를 하고 있다.

투표는 서울과 부산을 포함한 재보선 지역 투표소 3459곳에서 오후 8시까지 할 수 있다.
7일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사회복지관에 마련된 사당 제4동 제4투표소에서 한 시민이 관계자의 도움을 받아 비닐 장갑을 착용하고 있다.

이한결 기자 alwayssame@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