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내가 광고 했는데…’ 168만 유튜버 KT폭로에 KT 대처

ITSub잇섭 유튜브 캡처

유명 IT 유튜버가 리뷰 영상을 통해 KT인터넷의 10기가(10Gbps) 서비스의 허점을 지적하자 KT측이 영상 삭제 등을 요구하고, 과거 이 유튜버가 출연한 관련 서비스 광고를 삭제한 것으로 알려져 논란이 일고 있다.

지난 17일 유튜버 잇섭의 채널에는 “우리나라에서 가장 비싼 10기가 요금을 냈는데 사실 100MB였습니다? KT빠인 내가 10기가 인터넷을 비추하는 이유(2년 실사용자)”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한 영상에 따르면 잇섭은 KT와 인연을 언급하며 “KT를 쓰면서 실제로 만족하기도 했고 지금까지 제가 어려웠을 때 도와준 좋은 기업이라는 인식이 있기 때문에 저는 항상 KT만을 고집해 왔다”고 밝혔다.

실제로 그는 현재 사용 중인 핸드폰, 집, 스튜디오 인터넷을 모두 KT로 사용해 인터넷 요금으로만 1년에 100만원 이상을 지출한다고 했다.

잇섭은 10기가 인터넷을 주제로 실제 사용한 입장에서 장단점을 언급했다. 우선 그는 10기가 인터넷은 1기가 인터넷과 다른 대역폭을 가지고 있어 여러 기기가 동시에 이용해도 쾌적하게 사용할 수 있다는 만족감이 있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ITSub잇섭 유튜브 캡처

하지만 잇섭은 “최근 10기가 인터넷을 사용 중인 스튜디오의 인터넷이 100메가로 서비스가 되는 것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100메가와 10기가의 요금제는 무려 4배나 차이난다.

그는 “며칠 전 스튜디오 인터넷이 10기가가 아닌 100메가로 서비스 되고 있다는 것을 아주 우연히 발견했다”고 밝혔다. 모뎀과 공유기를 확인하는 등 여러 테스트를 해봤지만, 들어오는 인터넷이 100메가로 제한이 걸려있었다고 전했다.

잇섭은 “생각해보니 평상시와 다르게 유튜브 업로드 시간이 매우 오래 걸렸고 게임을 다운받는데 3~4시간 걸렸다”며 “들어오는 인터넷이 10기가가 아니라 100메가임을 확인했을 때 이때 딱 배신감이 들었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이 처음 생긴 문제가 아니었다고 주장했다. 그럴 때마다 잇섭은 고객센터에 직접 연락을 취해 원격 초기화를 받아 문제를 해결했다.

이에 잇섭은 “KT 쪽에서는 계속 문제가 없었다고 하고 소비자가 계속 속도 측정을 해서 전화를 해야 해결이 된다는 자체가 납득이 안 간다”며 10기가 인터넷을 사용하는 것을 비추천하는 이유를 설명했다.

이어 그는 “이런 문제는 KT만의 문제가 아니고 전반적으로 한국에 제공되고 있는 10기가 서비스에 대해서 품질이 의심된다”고 덧붙였다.

ITSub잇섭 유튜브 캡처, KT 홈페이지 캡처

잇섭은 해당 영상의 댓글을 통해 “KT 대행사 연락옴. 영상 내려달라”며 영상 삭제 요청을 받았음을 밝혔다. 또한 현재 KT 측은 “100만 유튜버 ITSub잇섭 10GiGA 인터넷 이야기”라는 잇섭의 인터뷰 영상을 내려 비공개 동영상 처리한 상태다.

한편 잇섭은 168만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로 다양한 IT 콘텐츠 관련 영상을 선보이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이주연 인턴기자

‘잇섭’ KT 폭로에 블라인드 글 등장…“터질 게 터졌다”
KT ‘인터넷 속도 저하’ 사과…“추가 피해 24건 발견”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