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국내 최대 ‘건설인프라산업대전’ 11월 킨텍스서 개최

지난 2일 킨텍스 4개 전시회 공동개최 협약 체결

킨텍스 제공

경기 고양 킨텍스는 지난 2일, 건설·교통·인프라 분야 전시회 ‘경기도 교통안전 박람회’ ‘도로교통박람회’, ‘아시아콘크리트엑스포’ ‘한국국제건설기계전’ 등 총 4개 전시회의 통합 브랜드인 ‘건설인프라산업대전’의 공동개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킨텍스 회의실에서 개최된 공동개최 업무협약식에는 건설인프라산업대전을 구성하는 각 전시회 주최기관 대표가 참가해 이번 대전의 성공적인 개최와 원활한 운영을 위해 협력하기로 뜻을 모았다.

건설인프라산업대전은 올해 11월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킨텍스에서 총 4만㎡ 규모로 개최되며, 건설/교통/인프라분야간 전시회가 동시 개최돼 연관 산업간 교류를 통해 시너지를 창출하는 국제 수준의 대형 전시회가 될 전망이다.

또한, 킨텍스는 건설인프라산업대전 공동개최 협약식에 이어 국내 콘크리트 블록분야 부동의 1위 기업인 주식회사 이노블록과 아시아콘크리트엑스포 공식 협찬사 협약식을 개최했다.

올해 50주년을 맞는 친환경 명품 보도블록 및 옹벽 제조의 선도기업인 ㈜이노블록은 총 40부스 규모의 매머드급 초대형 부스를 마련해 자사 콘크리트 블록 제품 전시를 비롯해 정원 컨셉의 ‘그린콘크리트 라운지’를 설치·운영한다.

박종근 킨텍스 사업부사장은 “협약식으로 한국형 BAUMA(독일에서 개최되는 세계 최대 규모 건설인프라분야 박람회)가 될 건설인프라분야의 국내 대표 전시회 브랜드가 탄생했다”며 “킨텍스는 연관 전시회간의 상호 통합 개최를 적극 유도해 국제 수준의 대형 전시회를 계속 육성할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건설인프라산업대전은 오는 11월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킨텍스 제1전시장에서 개최되며, 현재 참가업체를 모집중으로 세부사항은 각 전시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고양=박재구 기자 park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