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사람 무시해?” 시비 걸다 행인 목 조른 중국인

게티이미지뱅크

인천시내 길목에서 마주친 행인을 폭행한 20대 중국인이 경찰에 붙잡혔다.

10일 경찰에 따르면 인천 삼산경찰서는 폭행 혐의로 중국인 A씨를 체포해 조사하고 있다. A씨는 전날 오후 5시30분쯤 인천시 부평구 한 길목에서 마주친 50대 행인 B씨의 목 부위를 팔로 감아 조르는 등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는다.

그는 술에 취한 상태로 B씨에게 이름과 전화번호를 물으며 시비를 걸다가 “중국 사람 무시하냐”며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 인해 B씨는 목 등을 다쳐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구체적인 범행 동기를 조사 중이며 B씨에 대한 피해 조사도 벌이고 있다.

문지연 기자 jymoo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