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당선’에 유승민 “축하…대선 승리 향해 나가자”

11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열린 전당대회에서 선출된 국민의힘 이준석 새 대표(왼쪽)가 축하를 받고 있다. 연합뉴스

유승민 전 의원이 11일 헌정 사상 첫 30대 당대표로 선출된 국민의힘 이준석 신임 당대표에게 축하 인사를 전하며 “다시 하나 돼 대선 승리를 향해 나아가자”고 제안했다.
영남대서 정치 특강하는 국민의힘 유승민 전 의원. 연합뉴스

유 전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우리 정치의 변화와 혁신을 갈망하는 국민과 당원의 마음이 새 지도부를 탄생시켰다”며 “당대표와 최고위원 당선자 여러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고 썼다.

이어 “최선을 다하신 모든 후보님들, 정말 고생하셨다. 당선되지 못한 후보님들께 따뜻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치열했던 경선을 뒤로 하고 우리 모두 다시 하나 되어 대선승리를 위해 나아가자”고 당부했다.


또 “국민의 아픔에 공감하고 시대의 문제를 해결하고 국민을 통합시키는 새로운 정치에 새 지도부가 최선을 다해주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야권 유력 대권주자인 유 전 의원은 이 대표와 바른정당·바른미래당·새로운보수당 등을 함께 하며 ‘개혁보수’를 주창해왔다. 이 때문에 당대표 경쟁 과정에서 유 전 의원계인 이 대표가 당선될 경우 향후 대선 경선을 공정하게 관리하지 못할 것이라는 공격도 나왔다. 유 전 의원은 이와 관련 언론 인터뷰에서 “이 후보가 선출되면 사적인 대화를 모두 끊겠다”고 말하기도 했다.

조민영 기자 mym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