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이준석, 당직 인선 속도…수석대변인 황보승희 내정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가 당 수석대변인으로 황보승희 의원을 내정하는 등 지도부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12일 국민의힘에 따르면 이준석 국민의힘 신임 당대표는 당 수석대변인에 초선인 황보승희 의원을 내정했고 비서실장에는 초선인 서범수 의원이 유력하게 거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황보 의원은 부산에 지역구를 둔 여성의원으로 청년국민의힘 대표를 맡고 있다. 서 의원은 울산에 지역구를 두고 있다.

정책위의장과 사무총장은 원내 다선 의원을 중심으로 물색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책위원장엔 김도읍 의원을 포함해 2~3명이 거론됐으며 당 사무총장엔 권성동을 비롯한 4선 의원을 중심으로 이름이 오르내리고 있다.

이준석 대표는 주말 사이 주요 당직 인선을 마무리하고 오는 14일 천안함 희생 장병을 추모하기 위한 대전 국립현충원 참배를 시작으로 공식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