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10대 딸 숨졌다고 신고한 40대 구속


자신의 집에서 아내와 10대 딸이 숨졌다고 신고한 40대가 경찰에 구속됐다.

전남 나주경찰서는 모녀 사망사건과 관련해 남편 A씨(48)를 살인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1일 오전 5시30분쯤 나주시 남평읍 한 아파트에서 아내와 10대 딸이 숨졌다며 119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모녀의 시신에서는 별다른 외상이 발견되지 않았으며 외부 침입 흔적도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경제적으로 힘들었던 A씨 부부가 전에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했다가 실패한 것이 이번 사건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A씨는 아내와 딸이 숨진 것을 확인 한 뒤 술에 특정 약물을 넣어 마신 후 의식을 잃었다가 깨어나 119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모녀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부검을 실시하는 한편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나주=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나주서 숨진 채 발견된 모녀…‘최초 신고자’는 남편
‘나주 모녀 사망’ 사건…父, 딸 살해하고 극단적 선택 시도했나
‘나주 모녀 사망’ 최초 신고 아버지 구속…딸 살해 혐의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