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서울 야외 한복판서 청년과 토론 중인 이준석 [포착]

이준석 국민의힘 당 대표가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강남역 인근에서 열린 '강남역 모여라' 행사에 참석해 참가한 청년과 토론 배틀을 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서울 야외 한복판에서 직접 청년 시민들의 의견을 듣고 토론하며 소통에 나섰다.



이 대표는 20일 서울 강남역 11번 출구 앞에서 열린 ‘강남역 모여라’ 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에서 이 대표는 청년세대 시민들의 의견을 귀 기울여 듣고 질문에 답하거나 토론 배틀에 참여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강남갑 당원협의회(위원장 태영호 의원)가 기획한 ‘청국장, 청년이 바라는 국민의힘 소통의장’ 프로젝트에 이 대표가 참여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이 대표는 행사에 앞서 인사말을 전했는데, 일부 시민이 “당 대표는 나경원”이라는 문구가 적힌 손 피켓을 들고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이 대표는 행사장에서 쿠팡 물류센터 화재 현장에서 순직한 경기도 광주소방서 고 김동식 119구조대장을 기리는 묵념을 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김 구조대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박구인 기자 capta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