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尹 국민의힘 입당?…홍준표에 속절없이 당할것”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왼쪽 사진)과 윤석열 전 검찰총장. 뉴시스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야권 유력 대선 주자인 윤석열 전 검찰총장의 국민의힘 입당을 두고 “속절없이 당할 것”이라며 부정적인 전망을 내놨다.

정 의원은 4일 페이스북에 ‘국민의힘에 없는 것’이라는 제목의 글을 올려 “입당의 이익이 보장돼 있지 않고, 홍준표 입이 무서우니까”라며 “윤석열은 홍준표를 당할 수 없다. 입당하는 순간 속절없이 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정 의원은 “출마 선언 후 장모 구속과 부인 논란에 지지율 추락하는 윤석열은 날개가 없고, 국민의힘에는 윤석열이 없다”며 “앞으로 윤석열 지지율은 쭉쭉 밀릴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어 “국민의힘에는 숭어, 망둥이, 꼴뚜기 논쟁은 있어도 대선 유력주자가 없다”며 “도토리 후보는 많지만 각종 여론조사에서 10% 넘는 상수가 없다”고 덧붙였다.

정 의원은 또 “국민의힘은 자당 출신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을 구속시킨 윤석열에 구애하는 걸 보면 자존심도 없다”고 비판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윤석열 비판한 홍준표에 김근식 “제발 내부총질 그만”
홍준표 “김어준 방송 나갔다고 비난… 정치 참 어렵다”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