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잔디광장에서 대변인들 만난 최재형


최재형 전 감사원장(오른쪽 세 번째)이 2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국민의힘 대변인단과 간담회를 갖고 있다. 오른쪽부터 신인규 상근부대변인, 양준우 대변인, 최 전 감사원장, 황보승희 의원, 임승호 대변인, 김연주 상근부대변인. 최 전 원장은 국민의힘 입당계기를 묻는 임승호 대변인의 질의에 “지금 정당 중에서 제가 가장 공감할 수 있는 곳이 국민의 힘”이라며 “많은 고민이 있었지만 재고 들어가는 것보다 뜻을 함께하는 사람들과 공동의 목표를 이뤄가는 것이 제가 살아온 원칙”이라 말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이 2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변인단과 간담회에 앞서 넥타이를 풀고 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오른쪽)이 20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 앞에서 열린 국민의힘 대변인단과 간담회에 앞서 양준우 상근대변인으로부터 넥밴드 선풍기를 받고 있다.

최종학 선임기자 choijh@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