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현 ‘맛있는 녀석들’ 7년 만에 떠난다…하차 이유는

'맛있는 녀석들' 촬영 중인 개그맨 김준현. 뉴시스

개그맨 김준현이 7년간 함께해 온 인기 예능 프로그램 ‘맛있는 녀석들’에서 하차한다.

22일 채널 IHQ는 “김준현이 이날 촬영을 마지막으로 ‘맛있는 녀석들’과 작별한다”고 밝혔다.

김준현 소속사 측은 “남다른 애정을 담았던 프로그램인 만큼 하차를 결정하기까지 많이 고민해 왔다”며 “내년이면 데뷔 15년 차가 되는 만큼, 익숙한 것들을 잠시 내려두고 재정비하는 시간을 갖고자 한다”고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김준현은 소속사를 통해 “시청자 여러분들의 사랑과 프로그램을 이끌어 주시는 제작진, 동료분들의 노고 덕분에 오랜 시간 ‘맛있는 녀석들’과 함께할 수 있었다”며 “이제는 ‘맛있는 녀석들’의 시청자로서 언제나 응원하고 또 마음으로 함께하겠다. 그동안 행복했고 감사했다”고 전했다.

개그우먼 김민경, 개그맨 유민상, 문세윤, 김준현(왼쪽부터). 뉴시스

김준현은 2015년 1월 ‘맛있는 녀석들’ 파일럿 프로그램 때부터 참여해 지금까지 약 7년간 함께해 왔다. 김준현,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 네 MC는 ‘뚱4’로 활약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다. 김준현도 음식에 대한 남다른 철학을 재치 있게 전달하며 ‘김프로’ ‘요뚱’ 등의 애칭을 얻기도 했다.

김준현의 하차로 당분간 ‘맛있는 녀석들’은 유민상, 김민경, 문세윤 3 MC 체제로 전환된다. 매주 새로운 게스트가 김준현의 빈자리를 채울 예정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