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배우 이영아, 득남 1년 만에 성당 결혼식

이영아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이영아가 뒤늦은 결혼식 소식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일 이영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결혼식 사진과 함께 “명동대성당. 가족. 감사합니다”라는 글을 남겼다. 공개된 사진 속 이영아는 웨딩드레스를 입고 신랑과 나란히 서 있는 모습이 담겼다.

앞서 이영아는 지난해 3월 비연예인 연인과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었지만 코로나19 여파로 결혼식을 미뤄왔다. 그사이 임신과 출산 소식을 전했다. 이영아는 지난해 8월 득남했다.

2003년 MBC 시트콤 ‘논스톱4’로 데뷔한 이영아는 드라마 ‘황금신부’ ‘일지매’ ‘제빵왕 김탁구’ ‘대왕의 꿈’ ‘뱀파이어 검사’ ‘끝까지 사랑’ 등에 출연했다.

천금주 기자 juju79@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