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 주택가 검정봉지서 아기시신 발견…20대 친모 조사

사진은 기사와 무관합니다. 게티이미지뱅크


경기 안양시의 주택가에서 아기 시신이 발견돼 경찰이 20대 친모를 조사 중이다.

4일 경찰에 따르면 지난 2일 오전 안양시 만안구 석수동 길가에서 아기 시신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아기는 검정 비닐봉지에 싸여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아기 시신을 유기한 것은 미혼모인 20대 A씨로 특정하고 조사 중이다. A씨는 아기의 친모다.

경찰은 아기의 사망 원인을 밝히기 위해 현재 부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신은정 기자 sej@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