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인천 논현교회 논현1동 아파트 2곳 독거노인 지원

인천 남동구 논현교회와 논현 12·14단지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전익수 논현교회 장로, 서창원 논현14단지 관리사무소장, 권영규 논현교회 담임목사, 김은영 논현12단지 관리사무소장. 정의당 남동구위원회 제공

인천 남동구 소재 논현교회가 논현1동 2개 아파트단지와 취약계층 홀몸 어르신 복지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논현교회(담임목사 권영규)는 3일 논현 12단지(관리소장 김은영)·14단지(관리소장 서창원) 등 2개 아파트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지역사회 홀몸 어르신 지원을 위한 기틀을 다졌다.

이날 협약을 통해 논현교회는 독거노인 대상으로 실시하던 우유급식 사업 등 지역사회 복지사업을 보다 원활히 수행할 수 있게 됐다.

권영규 논현교회 담임목사는 “지역사회 일선에서 취약계층 복지에 힘쓰고 있는 관리사무소장들과 협약식을 갖게 돼 뜻깊다”며 “업무협약이 체결된만큼 형편이 어려운 이들을 돕는 교회의 본분을 앞으로도 성실히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논현교회(http://www.nonhyun.org)는 코로나19 극복 건강키트, 수제마스크 배포, 불우이웃 농산물 나눔, 장애인 가구에 사랑나눔키트 전달 등 취약계층 및 저소득 가정을 돕는 다양한 나눔과 섬김을 실천하고 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