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사이공, 코로나19 상생경영 위해 전 가맹점에 물류비 지원


미스사이공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맹점주들과 상생경영을 위해 전국의 미스사이공 가맹점에 물류지원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미스사이공 관계자는 “현재 코로나로 인한 외식업의 어려운 상황에 가맹점주들에게 도움이 되고자 전 가맹점 물류지원을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음식 전문식당인 미스사이공 가맹점의 대부분은 베트남 현지인이 직접 조리해 베트남 정통의 맛을 제공하고 있다.

미스사이공은 효율적인 창업비용과 더불어 인건비 절감 및 높은 가성비를 창출하기 위해 베트남 쌀국수 프랜차이즈 중 최초로 키오스크(무인 발급기)를 도입하고, 베트남 현지 입맛 그대로 살린 쌀국수를 판매하고 있다.

소고기쌀국수, 사이공볶음면, 사이공볶음밥 등을 대표 메뉴로 내세운 미스사이공은 완성도 높은 음식의 맛으로 고객을 만족시키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소고기쌀국수는 베트남 호치민의 전통음식인 ‘포다 쌀국수’를 벤치마킹하여 그대로 맛을 재현하여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미스사이공 관계자는 “미스사이공의 강점은 베트남의 전통음식인 쌀국수를 한국인의 입맛에 맞게 만들어 높은 가성비로 제공함으로써 대중화에 성공하며 베트남쌀국수 중 업계 1위의 매장수를 달성했다”면서, “명실상부 대표적인 쌀국수 프랜차이즈로 자리매김한 것은 전국의 가맹점주의 활약 덕분”이라고 밝혔다.

베트남 쌀국수 프랜차이즈 미스사이공은 고객의 동선을 최소화하여 소규모 매장으로도 운영이 가능하다. 또한 대표메뉴를 중심으로 한 단순한 메뉴 구성과 키오스크를 통한 무인 주문, 음식수령과 빈 그릇 반납 시 셀프서비스를 통해 운영비를 최소화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필수인 코로나시대에 미스사이공은 비대면 주문과 셀프서비스 시스템의 결합으로 방역효과와 효율적인 매장운영으로 주목받고 있다.

디지털뉴스센터 이지현 el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