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연예·스포츠 > 스포츠

[속보] 여자배구 4위 확정…세르비아에 0-3 패배

8일 도쿄 고토시 아리아케아리나에서 열린 2020도쿄올림픽 여자 배구 대 세르비아와의 동메달 결정전에서 김연경 선수가 게임이 잘 안 풀리는 지 아쉬워하고 있다. 도쿄=김지훈 기자

한국 여자배구가 45년 만의 두 번째 올림픽 메달 도전에 나섰지만, 지난 올림픽 은메달 팀인 세르비아의 벽은 넘지 못하고 다음을 기약했다.

한국 대표팀은 8일 오전 일본 도쿄 아리아케 아레나에서 열린 2020 도쿄올림픽 여자배구 3·4위전에서 세르비아에 세트 스코어 0-3(18-25 15-25 15-25)으로 패배했다.

김연경(33)과 황금세대의 마지막은 2012 런던 대회 때와 같은 4위였다. 여자배구 역대 최고 성적은 지난 1976년 몬트리올 대회에서의 동메달이다. 이는 한국 구기 종목 사상 첫 메달이다.

한편 여자 배구가 메달 획득에 실패하면서 대한민국 선수단은 도쿄올림픽을 금메달 6개, 은메달 4개, 동메달 10개로 끝냈다.

김이현 기자 2hy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