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화학, 새 코팅 기술을 활용한 폴더블 디스플레이 소재 개발

LG화학이 개발한 '리얼 폴딩 윈도우' 제품 사진. LG화학 제공

LG화학이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구현할 수 있는 신기술을 개발하고 차세대 디스플레이 소재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LG화학은 PET 필름의 양면에 특수 개발한 코팅제를 수십 마이크로미터(㎛) 두께로 코팅한 폴더블 IT 기기용 커버 윈도우인 ‘리얼 폴딩 윈도우’를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리얼 폴딩 윈도우는 기존 폴리이미드 필름 대비 가격 경쟁력이 뛰어나며, 20만회 이상 반복해 접어도 내구성이 유지된다. 화면이 안쪽으로 접히는 ‘인폴딩(In-Folding) 방식’ 뿐 아니라 화면이 밖으로 접히는 아웃폴딩(Out-Folding) 방식까지 모두 구현 가능하다.

LG화학은 PET 필름 없이 코팅만으로 커버 윈도우를 만드는 기술도 개발 중으로, 2022년까지 양산성을 확보하고 2023년부터 본격적으로 제품을 판매할 계획이다. LG화학은 향후 모바일을 시작으로 노트북, 태블릿 등 차세대 디스플레이 소재 시장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김지애 기자 amor@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