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 ‘에너지 쉼표 캠페인’ 참여

모델이 편의점 CU 앞에서 '에너지 쉼표 캠페인' 안내판을 들고 웃고 있다. BGF리테일 제공

편의점 CU가 자발적인 전력 소비 감축과 에너지 절약을 위해 ‘에너지 쉼표 캠페인’에 프랜차이즈 업계 최초로 참여한다고 13일 밝혔다.

한국전력거래소가 시행하는 ‘에너지 쉼표 캠페인’은 소규모 전기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전력량 감축과 효율적인 사용을 유도하는 에너지 절약 제도다. 이 캠페인에 참여하면 미세먼지가 나쁘거나 전력수급 비상 상황에 한국전력거래소에서 전송되는 알람 문자를 받게 된다. 알림 문자의 요청 내용에 따라 냉·온방기기 사용 온도 조정, 점포 내부 조명 밝기 조절 등을 통해 최장 1시간 동안 에너지 감축에 동참할 수 있다.

이 지침에 따라 전력 사용량을 줄인 점포는 매달 감축한 전력량에 해당하는 금액을 1㎾ 당 약 1000원씩 보상받는다. CU는 이달부터 20개 직영점에서 간판, 냉장 집기 등 점포 운영에 필수적인 요소들의 전력 사용량을 분석해 가장 효율적인 에너지 감축 기준을 찾기 위한 자체 테스트를 진행하기로 했다.

문수정 기자 thursda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