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L그룹 임직원 전문 상담 프로그랩 도입

DL그룹 직원이 전문 심리 상담사에게 심리 상담을 받고 있다. DL그룹 제공

DL그룹은 임직원들이 겪는 정신적 스트레스를 해소하기 위해 전문 상담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임직원들이 근무하며 겪는 직장 내 대인관계와 업무 스트레스뿐 아니라 개인이 겪는 정서적 문제 등에서 발생하는 문제까지 해결해준다는 취지다.

DL은 13일 “기업 내부 고객인 임직원의 복지를 증진하는 등 ESG 전 분야에 소홀함이 없는 경영지원을 이어가겠다”고 설명했다.
서울 종로구 돈의문 디타워 사옥에 근무하는 DL 임직원들은 전용 사이트를 통해서 원하는 날짜에 심리 상담을 신청할 수 있다. 전문 심리 상담원과의 대면 상담과 모바일 비대면 상담 중에서 원하는 방법을 선택할 수 있다.

또 24시간 운영되는 ‘긴급 상담 헬프 데스크’를 통해 언제든지 편하게 상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DL은 임직원들의 심리 안정을 위한 다양한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정보도 주기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 매달 스트레스 관리 칼럼과 우수 상담 사례를 공유할 예정이다.

DL그룹 관계자는 “다양한 원인의 스트레스와 심리적 문제를 해결해 직원들의 삶의 질을 향상할 수 있도록 심리 상담 프로그램을 도입했다”며, “건강하고 행복한 근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택현 기자 alle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