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北,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 발사

합참 “한·미 공조 하에 대비태세 유지”

북한 노동신문이 13일 보도한 신형 순항미사일 발사 모습. 노동신문 캡처

북한이 장거리 순항미사일을 시험 발사한 지 사흘 만에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합동참모본부는 15일 “이날 오후 중부내륙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북한이 미사일 발사를 통한 무력시위를 한 것은 올해 다섯 번째다. 북한은 바이든 미 대통령 취임 직후인 지난 1월 22일과 3월 21일 순항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같은 달 25일에는 처음으로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에 해당하는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바 있다.

합참은 북한의 이날 발사체 발사와 관련해 발사 원점, 고도 등을 분석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합참은 “우리 군은 감시와 경계를 강화한 가운데 한·미간에 긴밀히 공조하면서 만반의 대비태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文,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 보고받아…곧 NSC 상임위 소집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