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추석 한가위 밥사랑 잔치 사랑의 선물 전달

해돋는마을·월드뷰티핸즈·한직선·국제사랑재단 등 참여
서울역 노숙인 사역 다음교회에도 사랑의 쌀 전달


(사)해돋는마을(이사장 장헌일 신생명나무교회 목사)과 구호개발NGO (사)월드뷰티핸즈(회장 최에스더 신한대 교수)는 쪽방과 독거 어르신을 위해 ‘추석 한가위 밥사랑 잔치 사랑의 선물 전달식’을 개최했다.(사진)

국제사랑재단 유환아이텍 디딤돌사랑방 세무법인 프라임 윤중포럼에서 송편을 준비했고, 한국기독교직장선교연합회(한직선)에서 한과를 비롯 추석 명절 선물과 대체식을 전달했다.



행사에 장헌일 해돋는마을 이사장을 비롯 한직선 최영분 사무국장과 국응생 장로, 구훈 장로, 전옥자 권사, 해돋는마을 최세진 영양사와 최세연 사무국장, 월드뷰티핸즈 최에스더 회장과 장민혁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장 이사장은 인사말에서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어느 때보다 고통의 시간을 보내는 소외 어르신들께 주님께서 돕는 손길을 보내 주셔서 사랑의 대체식과 선물을 전달했다. 더 많은 따뜻한 사랑을 나눌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최 회장은 “신생명나무교회 청년선교회와 함께 준비했다. 어려운 환경의 어르신께 장수사진 촬영과 뷰티 서비스를 통해 사랑을 나누며 삶에 용기를 갖고 사시기를 기도 한다”며 사랑의 마음을 전했다.

한편 서울역 노숙인 사역을 하는 서울역 다움교회에도 사랑의 쌀을 전달했다.

유영대 기자 ydyo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