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 셔틀’ 거부한 60대 할머니 폭행한 10대들 구속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담배를 대신 구매해달라는 이른바 ‘담배 셔틀’을 거부했다는 이유로 60대 여성을 폭행한 10대들이 경찰에 구속됐다.

경기 여주경찰서는 16일 폭행 등 혐의로 10대 A군 등 2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A군 등 5명은 지난달 25일 오후 11시30분쯤 여주시 홍문동의 한 노상에서 60대여성 B씨의 머리와 어깨 등을 들고 있던 꽃으로 여러 차례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들이 B씨를 폭행하는 장면은 A군 일행 중 1명이 촬영한 것으로 추정되는 영상에 고스란히 담겼다.

영상을 보면 한 남학생이 B씨에게 접근해 “담배 사줄 거야, 안 사줄 거야”라고 말한다. B씨가 주저하자 머리와 어깨 등을 꽃으로 툭툭 치고 때리며 조롱한다. 일행들은 폭행을 말리지 않은 채 구경하며 웃고 떠들었다. A군 등은 B씨의 손수레를 걷어차며 위협을 가하기도 했다.

해당 영상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퍼지면서 누리꾼들의 공분을 샀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A군 일행에 대한 강력한 처벌을 촉구하는 청원이 오르기도 했다. ‘60대 노인에게 담배셔틀 요구한 10대, 강력 처벌 촉구합니다’라는 제목의 청원은 이날 오후 8시까지 11만7000여명의 동의를 얻었다.

경찰은 지난달 27일 오후 10시55분쯤 ‘학생들이 여럿이 모여있다’는 신고를 접수하고 노상에 모여 있던 A군 등을 조사하는 과정에서 이들의 범행 사실을 인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사에 나선 경찰은 이들 중 혐의가 중하다고 판단한 A군 등 2명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해 지난 15일 발부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최민우 기자 cmwoo11@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