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뉴예크페 가나 오순절 교회 선교사 “전 세계의 슬픔”

에릭 냐메키예 목사가 17일 조용기 목사 빈소를 찾아 방명록을 쓰고 있다.

D K 뉴예크페 가나 오순절교회 파송 선교사가 17일 조용기 여의도순복음교회 원로목사의 빈소가 마련된 교회 베다니홀을 찾아 가나 오순절교회를 대표해 위로의 메시지를 전했다.

2015년 한국 선교사로 파송받은 뉴예크페 선교사는 이날 부인 메리 냐메키예 여사와 빈소를 찾았다.

뉴예크페 선교사는 “조 목사님은 전 세계 오순절교회의 부흥을 이끄신 분으로 오늘 가나 오순절교회 회장 에릭 냐메키예 목사를 대신해 조문왔다”며 “유족과 교인, 한국교회 모든 성도에게 주님의 큰 위로가 임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장창일 기자 jangc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