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추석에 식당서 흉기 휘둘러 4명 사상…40대 검거


창원의 한 음식점에서 40대 남성이 흉기를 휘둘러 1명이 숨지고 3명이 중상을 당했다. 이 남성은 부산으로 도주했다가 범행 4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22일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A(4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7시쯤 창원 의창구 소답동의 한 음식점에서 A(49)씨가 식당 안에 있던 4명에게 흉기를 휘둘러 60대 1명을 숨지게 하고 그의 일행 3명이 다쳤다.

A씨는 범행 직후 달아났다가 4시간 만인 오후 11시 10분쯤 추격에 나선 경찰에 의해 부산시 부산진구 서면에서 붙잡혔다.

경찰은 A씨가 술을 마시고 평소 사이가 좋지 않던 피해자가 있는 음식점을 찾아가 미리 준비한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는 한편 구속 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다.

부산=윤일선 기자 news828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