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여행과 과학을 함께? ‘대전사이언스투어’ 27일부터 운영


대전시가 ‘과학도시’의 특성을 살려 과학을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새로운 형태의 관광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대전시는 테마형 통합과학관광시스템 홈페이지인 ‘대전사이언스투어’를 오픈하고 27일부터 예약을 시작한다고 23일 밝혔다.

국토교통부 공모사업인 ‘리뉴(Re-New) 과학마을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 사업은 대전의 과학문화시설을 시민들과 공유하는 신개념 과학관광 플랫폼이다. 대전이 보유한 풍부한 과학·문화 인프라를 활용해 특화된 과학관광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것이 목표다.

견학 및 체험프로그램은 대덕특구 소재 연구소와 정부출연 연구기관 내 오픈랩(Open Lab), 국립중앙과학관, 신세계 아트&사이언스 내 대전 브랜드 홍보관 및 넥스페리움 등에서 진행된다. 각 기관별 과학전문가들의 강연과 진로 관련 멘토링 등도 체험할 수 있다.

프로그램은 ‘과학고수 팁 투어’ ‘SF시네마 팁 투어’ ‘과학연애 팁 투어’ 등 3개 테마로 구성됐다.

첫번째 테마인 과학고수 팁 투어는 한국과학기술원(KAIST), 과학기술연합대학원대학교(UST)의 과학 전문가와 함께 분야별 강연·진로 멘토링 등을 체험할 수 있다. 대전에 있는 연구소와 과학체험관 견학 등이 가능하다.

또 다른 테마인 SF시네마 팁 투어는 ‘마션’ ‘레디플레이어원’ 등 유명 SF영화 속에 숨어 있는 과학 원리를 찾아내는 프로그램이다. 우주와 메타버스, 로봇, 생명, 바이오, 그린에너지 등과 관련된 과학 원리를 배우고 과학기술관을 체험할 수 있는 코스가 준비됐다.

과학 연애 팁 투어는 증강현실(AR) 등을 통해 대전을 체험할 수 있는 테마다. 대전 곳곳을 새롭게 해석해 뉴트로(New-tro) 감성을 즐길 수 있으며, 도예공방 체험프로그램과 과학문화예술 전시 등을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

프로그램은 당일형과 1박2일 코스의 숙박형으로 운영된다. 예약 및 자세한 사항은 대전사이언스투어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시는 향후 프로그램 운영에 대한 피드백을 접수, 내년 사업에 반영한다는 방침이다.

명노충 대전시 과학산업국장은 “대전사이언스투어는 어렵게만 느껴졌던 과학을 보다 쉽게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됐다”며 “이용자들의 다양한 흥미를 반영해 테마별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특히 국내 최고 과학자들이 준비한 강연과 멘토링 프로그램은 과학 전문가를 꿈꾸는 학생들에게 매우 유익한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대전=전희진 기자 heeji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