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할머니 잔소리 때문에…존속살해 혐의 형제 구속기소

국민DB

대구지검 서부지청 형사2부(부장검사 임예진)는 23일 자신을 키워준 할머니를 흉기로 살해하고 친할아버지를 살해하려다 미수에 그친 혐의(존속살해 등)로 A군(18)을 구속기소했다. 범행을 도운 혐의를 받고 있는 A군 동생 B군(16) 역시 구속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A군 등은 지난달 30일 대구 서구 한 주택에서 친할머니가 잔소리를 하는 것에 불만을 품고 흉기로 할머니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A군은 이를 목격한 할아버지도 살해하려 했다가 실패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들은 평소 할머니에게서 휴대전화 게임 등을 이유로 꾸중을 많이 들어 앙심을 품은 것으로 조사됐다.

대구지검 서부지청 관계자는 “이들에게 주의력 결핍, 과잉 행동 등의 심리적 문제가 있었다는 문제 제기에 따라 심리검사 등을 했지만 범행 당시 심신미약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대구=최일영 기자 mc10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