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여수 소리도 해상 지나던 여객선서 승객 추락·실종


전남 여수시 소리도 인근 해상을 지나던 여객선에서 승객이 추락, 실종돼 해경이 수색을 벌이고 있다.

25일 오전 5시10분쯤 소리도 남쪽 바다를 지나던 여객선에서 승객이 추락했다는 신고가 해경에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여객선 내 CCTV 영상을 통해 6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이날 오전 1시19분쯤 해상에 투신하는 듯한 장면을 확인했다.

당시 여객선은 부산에서 출발해 제주로 향하는 중이었다.

해경은 헬기 2대와 함정 7대를 동원해 주변 해상을 수색 중이다.

여수=김영균 기자 ykk222@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