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신은호 인천시의회의장 동수역 민원현장 등 현장방문


인천시의회 신은호 의장은 인천지역 내 민원현장 여러 곳을 찾아 주민불편 사항을 점검하고, 민원해결에 앞장섰다.

신 의장은 28일 부평구 동수역을 인천교통공사 김순태 기술본부장과 함께 방문해 그동안 엘리베이터 부족으로 불편을 겪어왔던 주민들의 민원 해결에 적극 나섰다.

이날 현장에서 안 본부장은 주민 불편사항을 해결하기 위해 편의시설을 증설하는 등 다각도로 검토할 것을 약속했다.

또 신 의장은 동암신동아아파트 주민들이 제기한 버스정류장 추가 민원현장도 인천시 홍두호 버스정책과장과 같이 찾아 주민의견을 들었다.

홍 과장은 이 자리에서 “추후 인근에 들어서 대단위 아파트 단지 버스정류장 설치와 함께 동암신동아아파트 인근에도 정류장 추가 설치를 검토하겠다”고 답했다.

신은호 의장은 “흔쾌히 현장을 방문해준 인천교통공사 김순태 본부장과 인천시 홍두호 버스정책과장 등에게 감사드린다”며 “동수역은 부평남부체육센터 및 부평2구역 개발 등 앞으로도 이용 시민이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으로, 인천시의회 차원에서도 주민불편이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동암신동아아파트 추가 버스정류장 설치 역시 빠른 시일 내 이뤄져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신은호 의장은 동수역과 동암신동아아파트 등에 이어 부원여자중학교, 혜광학교 등도 방문해 학교 현장의 의견을 청취했다.

인천=정창교 기자 jcgyo@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