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北 “극초음속미사일 첫 시험발사 성공”…김정은 참관X

북한 "극초음속미사일 화성-8형 첫 시험발사"…김정은 참관 안해. 조선중앙통신 연합뉴스

북한이 극초음속미사일을 새로 개발해 처음으로 시험발사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9일 “국방과학원은 28일 오전 자강도 룡림군 도양리에서 새로 개발한 극초음속미사일 화성 8형 시험발사를 진행했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첫 시험발사”라면서 “국방과학자들은 능동 구간에서 미사일의 비행조종성과 안전성을 확증하고 분리된 극초음속 활공비행전투부의 유도 기동성과 활공비행 특성을 비롯한 기술적 지표들을 확증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처음으로 도입한 암풀화된 미사일 연료 계통과 발동기의 안정성을 확증했다”며 “시험 결과 목적했던 모든 기술적 지표들이 설계상 요구에 만족됐다”고 덧붙였다.

극초음속미사일 연구개발 사업에 대해서는 “제8차 (노동당) 대회가 제시한 국방과학발전 및 무기체계 개발 5개년 계획의 전략무기 부문 최우선 5대 과업”이라며 “당 중앙의 특별한 관심 속에 최중대 사업으로 간주돼 온 이 무기체계 개발은 자립적인 첨단국방과학 기술력을 비상히 높이고 자위적 방위력을 백방으로 강화하는 데 커다란 전략적 의의를 가진다”고 자평했다.

이날 시험발사에는 박정천 노동당 비서와 국방과학 부문 지도 간부들이 참관했으며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불참했다.

박 비서는 “극초음속미사일 개발과 실전배치의 전략적 중요성 그리고 모든 미사일연료 계통의 암풀화가 가지는 군사적 의의”를 강조하고 “당 제8차 대회 결정 관철을 위해 나라의 방위력을 백배 천배로 더더욱 강화하기 위한 사업에서 계속되는 거대한 성과를 이룩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북 도발 규탄한 미 동아태 수석부차관보 “대화 테이블로 나와라”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